디지털 자산 투자 콘텐츠 유튜브 채널 통해 공개 예정

신한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디지털 자산 전담 애널리스트를 영입했다고 8일 밝혔다.

전세계 암호화 화폐 시장 규모가 2400조원에 달하고 국내시장 규모도 급증함에 따라 신한금투 IPS본부 내 WM리서치챕터는 디지털 자산을 전담하는 이세일 애널리스트를 영입했다.

이를 통해 다양한 관점의 자산배분 전략 수립을 위한 디지털 자산 투자 콘텐츠를 정기적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구체적으로 이 애널리스트는 크립토커런시, NFT(대체불가토큰)를 비롯한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자산 전략을 유튜브 등을 통해 제공하고 사내임직원을 위한 디지털 자산 분석 업무를 수행할 계획이다.

디지털 자산 시장 트렌드 및 펀더멘털 분석 등이 담긴 이 애널리스트의 디지털 자산 콘텐츠는 3월 말부터 신한금융투자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정기적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