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먹거리 안전 관리

13일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농협경제지주 우성태 농업경제대표(오른쪽)와 중앙급식관리지원센터 박혜경 센터장(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
13일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농협경제지주 우성태 농업경제대표(오른쪽)와 중앙급식관리지원센터 박혜경 센터장(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

[포쓰저널=신동혁 기자] 농협경제지주는 중앙급식관리지원센터와 농식품 정보교류 및 안전먹거리 공급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농협은 제철 농산물 수급동향 정보를 제공하고, 중앙급식관리지원센터는 이를 어린이 식단 작성 및 영양관리에 참고해 균형잡힌 영양과 안전한 급식관리를 위해 활용하게 된다.

구체적으로 농협은 농산물 검수가이드와 안전섭취요령 등의 정보를 제공하고, 중앙급식관리지원센터에서 추진하는 저염·저당 캠페인 홍보에도 참여해 어린이들의 건강한 식습관 조성과 먹거리 안전성 향상에 기여할 계획이다.

중앙급식관리지원센터는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 기관으로, 전국어린이급식지원센터 통합 운영·관리 및 어린이와 취약계층 단체급식의 위생과 영양관리를 담당하고 있다.

우성태 농협경제지주 농업경제대표이사는 "우리 아이들의 건강과 공공급식 품질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농협만의 올바른 농산물 유통시스템과 수급동향 데이터를 바탕으로 우리 농산물의 사회적 가치 제고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