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문화센터와 문화 프로그램 강좌 서비스 위탁계약

롯데건설은 22일 서초구 본사에서 롯데마트 문화센터와 문화 프로그램 강좌서비스를 위한 위탁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롯데건설 자산운영사업부문 손승익 팀장(왼쪽)과 롯데마트 문화센터 김정우 팀장이 계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롯데건설
롯데건설은 22일 서초구 본사에서 롯데마트 문화센터와 문화 프로그램 강좌서비스를 위한 위탁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롯데건설 자산운영사업부문 손승익 팀장(왼쪽)과 롯데마트 문화센터 김정우 팀장이 계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롯데건설

[포쓰저널=홍윤기 기자] 롯데건설은 22일 서울 서초구 본사에서 롯데마트 문화센터와 문화·여가·교육·체험 프로그램 등의 강좌를 제공하는 주거 서비스 위탁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롯데건설은 기존 주거 서비스에서 더 나아가 입주민의 자기 계발 영역까지 주거 서비스를 구축하고, 개념을 대폭 확대했다고 밝혔다.

강좌 프로그램은 7월 1일부터 개강할 예정이다. 롯데건설이 준공 및 운영하고 있는 김포 한강 롯데캐슬 22단지, 문래 롯데캐슬, 독산역 롯데캐슬, 용산 원효루미니(2022년 하반기 예정)에서 시행된다.

이 단지들은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으로 해당 입주민은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선착순으로 진행된다.

강좌 프로그램은 △PT 트레이닝 △기초영어 △타로 아카데미 △동화책과 미술놀이 △종이접기 △뷰티 네일아트 △수납취미과정 △클레이 교실 △부동산 경매 재테크 △페이스 페인팅 등이다.

매월 10개 이상의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진행하는 정기강좌(1년 장기 프로그램)와 매달 추가로 진행되는 단기강좌, 특별 인사 초청 특강, 그리고 특별한 날을 기념할 수 있는 행사 등으로 구성돼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입주민의 자기 계발 영역까지의 강좌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만큼 주거 서비스의 새로운 패러다임이 될 것”이라면서 “입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주거 서비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