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 개최 1시간 전까지 가입서류 제출하면 즉시 보험료 산출

KB손해보험 행사 주최자 배상책임보험 출시./KB손해보험
KB손해보험 행사 주최자 배상책임보험 출시./KB손해보험

[포쓰저널=홍윤기 기자] KB손해보험은 행사 진행 시 발생하는 배상책임 위험에 대해 집중적으로 보장해주는 ‘행사 주최자 배상책임보험’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행사 주최자 배상책임보험은 행사와 관련한 업무상의 과실로 관람객 등 제3자의 신체 또는 재물에 피해를 끼칠 경우 이에 대한 배상책임을 집중적으로 보장해주는 보험이다.

이 보험은 보장하는 행사 지역을 주최자가 행사개요서상에 언급한 ‘행사지역’으로 명확화해 가입시 고객 편의를 높였다.

보험료 산출시간을 단축해 행사 개최 1시간 전까지 가입서류를 제출하면 즉시 보험료가 산출될 수 있도록 업무 프로세스를 개선했다.

기존 행사보험의 경우 보험에 가입하는 고객들의 시설이 무엇인지 불명확해 가입 시 혼선이 있었으며 10만명 이상의 행사는 손해보험사가 자체적으로 보험료를 산출할 수 없어 재보험사를 통한 보험료 산출까지 3~5일 정도 소요됐다.

백창윤 KB손보 일반보험부문장 전무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이해 그동안 열리지 못했던 다양한 행사가 개최됨에 따라 행사 주최자들이 걱정없이 행사를 진행할 수 있도록 고객과 관람객을 보호할 수 있는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KB손해보험은 다양한 고객의 니즈를 반영해 시장을 선도할 수 있는 상품 개발을 지속할 것”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