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 오! 슬기로운 간편건강보험’ 출시./KB손해보험
‘KB 오! 슬기로운 간편건강보험’ 출시./KB손해보험

[포쓰저널=홍윤기 기자] KB손해보험은 비교적 증상이 경미한 유병자를 위한 신상품 ‘KB 오! 슬기로운 간편건강보험(3.5.5)’을 새롭게 선보였다고 8일 밝혔다.

‘KB 오! 슬기로운 간편건강보험’은 고혈압, 고지혈증, 당뇨병 등의 만성질환을 진단 받았지만 증상이 경미해 투약이나 치료로 양호한 관리가 되고 있는 초경증 유병자 전용의 보험 상품이다.

기존 경증 유병자 보험 대비 85% 수준의 보험료로 건강한 표준체 고객이 가입하는 종합형 건강보험과 유사한 수준의 보장이 가능하다. 

‘3-5-5’라고 불리는 고지 항목에 해당 사항이 없으면 누구나 가입이 가능하다.

‘3-5-5‘ 는 △최근 3개월 이내에 입원·수술·추가검사 의사 소견 여부 △5년 내 입원 또는 수술 여부 △5년 내 8대 질병(암, 백혈병, 협심증, 심근경색, 심장판막증, 간경화증, 뇌졸중증, 에이즈)으로 진단받거나 입원 또는 수술 등에 대한 여부를 말한다.

고지만으로 별도 서류 제출 없이 간편하게 보험 가입이 가능하다.

KB손보는 현대사회 식습관의 변화 및 스트레스 등으로 경미한 만성질환을 가지고 있는 40~60대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최근 유병자를 위한 보험 상품의 중요도와 고객 선호도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KB손보는 이번 KB 오! 슬기로운 간편건강보험 출시로 중증 유병자부터 경증, 초경증 유병자까지 이르는 유병자 보험 상품 라인업을 구축하게 됐다.

고객은 본인의 건강 상태에 따라 보다 저렴한 보험료로 꼭 필요한 보장을 받을 수 있는 상품을 선택할 수 있다.

또 ‘KB 오! 슬기로운 간편건강보험’에는 KB손해보험이 2022년 손보업계 최초로 출시한 ‘중증질환자(뇌혈관·심장) 산정특례 대상보장’ 및 고액의 혈액암 치료에 효과적인 ‘카티(Car-T)항암약물허가치료비’를 탑재하여 보장의 폭을 한층 더 강화했다.

배준성 KB손보 장기상품본부장 상무는 “최근 의료기술 발달로 과거에 비해 상대적으로 건강한 경증 유병자의 비중이 높아지고 있는 추세를 상품에 반영하고자 했다”면서 “KB손해보험은 앞으로도 시대의 흐름과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보험상품 개발에 앞장설 것”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