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년동기 대비로는 8.3%상승..예상치 상회
다우존스 등 지수선물 일제히 1~2%대 하락

미국 소비자물가지수(CPI) 전년동기 대비 변동률 추이.
미국 소비자물가지수(CPI) 전년동기 대비 변동률 추이.

 

[포쓰저널] 미국의 8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년 동월 대비 8.3% 상승했다고 미국 노동부가 13일(현지시간) 밝혔다.

전월대비로는 예상을 깨고 0.1% 상승했다. 

시장에선 국제유가 하락 등의 영향으로 8월 CPI가 7월 대비 0.1% 떨어질것으로 전망했다. 

전년동기 대비 상승률도 시장 전망치 8%를 웃돌았다.

조사대상 품목 카테고리 중 에너지, 중고차만 7월 대비 가격이 하락했고 나머지는 모두 상승했다. 

에너지의 경우 휘발유 가격은 한달새 10.6% 떨어졌지만  천연가스는 3.5% 올랐고 전기료도 1.5% 상승했다. 에너지는 전체적으로는 전월대비 5% 하락했다.

중고차 가격도 7월 대비 0.1% 떨어졌다.

식료품은 전월 대비 0.8%, 신차 가격은 0.8%, 의료비는 0.8%, 주택임차료는 0.7% 각각 올랐다.

식료품과 에너지를 제외한 근원CPI는 전년동기 대비로는 6.3%, 전월 대비로는 0.6% 각각 상승했다.

근원CPI도 시장 예상치(전년동기 대비 6% 상승, 전월대비 0.3% 상승)를 상회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 등 뉴욕증시 주요 지수 선물은 8월 CPI가 예상보다 높게 나오면서 일제히 전일 대비 1~2%대 마이너스권으로 곤두박질 쳤다.

미국 한 마트에서 시민이 장을 보고 있다./로이터연합
미국 한 마트에서 시민이 장을 보고 있다./로이터연합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