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19일 경상남동 일부 최고 150㎜ 이상 호우 예상
난마돌 관통 일본 "경험하지 못한 위험한 태풍" 비상

 

[포쓰저널]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18일 오후 일본 열도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우리나라도 점차 영향권에 접어 들고 있다.

특히 제11호 태풍 힌남노 직격탄을 맞은 경상도 남동부 해안 인접 지역은 또 다시 난마돌로 인한 '몰폭탄' 피해가 우려된다.  경주· 포항 지역에는 19일 새벽(0시~오전6시)를 기해 태풍 예비특보가 내려졌다.

행정안전부는17일 오후 4시 10분부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단계를 가하고 태풍·호우 위기경보 수준을 '관심'에서 '주의'로 상향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18일 오후부터 강원 영동과 제주도를 시작으로 남부지방 곳곳에 비가 내리겠다.

19일 오후까지 예상 강수량은 ▲경상권해안·제주도산지·강원영동·울릉도·독도 50∼100㎜이며 경상권해안 일부 지역은 최고 150㎜ 이상의 호우가 예상된다.

▲경상권동부내륙·제주도(산지 제외)에는 20∼80㎜ ▲전라 동부·경상 서부 내륙에는 5∼40㎜의 비가 오겠다.

비가 내리는 지역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17일 오후 6시를 기해 남해동부바깥먼바다에 태풍주의보를 발령하고 그외 대부분의 남부지방에 태풍예비특보를 예고했다.

기상특보 발효 현황./기상청
기상특보 발효 현황./기상청

 

태풍 예비특보 발령 시점과 예고지역은  ▲18일 새벽(00시~06시) 제주도남쪽바깥먼바다, 동해남부남쪽바깥먼바다 ▲18일 오전(06시~12시) 제주도남동쪽안쪽먼바다, 남해동부안쪽먼바다 ▲18일 오후(12시~18시) 제주도(추자도 제외), 전라남도(거문도초도), 제주도남서쪽안쪽먼바다, 제주도앞바다, 남해서부동쪽먼바다, 동해남부남쪽안쪽먼바다 ▲ 18일 밤(18시~24시)  울산, 부산, 경상남도(남해·고성·거제·사천·통영· 함안·밀양·김해·창원·양산), 남해동부앞바다, 동해남부앞바다(울산앞바다) ▲19일 새벽(00시~06시) 경상북도(경주·포항), 동해남부북쪽바깥먼바다, 동해남부북쪽안쪽먼바다, 동해남부앞바다(경북남부앞바다) 등이다.

제주도남서쪽안쪽먼바다, 제주도남동쪽안쪽먼바다, 제주도남쪽바깥먼바다, 제주도앞바다(제주도남부앞바다), 남해동부안쪽먼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발령됐다.

태풍 난마돌 등의 영향으로 고온다습한 북태평양기단이 밀려올라오면서 폭염특보가 발령된 지역도 다수 발생했다.

현재 폭염주의보 발령지역은 세종, 광주, 전라북도(전주·정읍·익산·완주), 전라남도(화순·담양·나주), 충청남도(서천·청양·부여·논산· 공주), 강원도(춘천·홍천평지·원주), 경기도(안성· 평택) 등이다.

강풍 예비특보도 18일 새벽 제주도와 전남 거문도, 초도에 먼저 발효된 뒤 오후 들어 전라, 충남, 경북, 울릉도·독도, 서해 5도로 확대될 예정이다. 강원도는 평지와 산지를 중심으로 19일 새벽 강풍 예비특보가 발효된다.

18일 오후부터 19일 새벽 사이에는 제주도, 19일 새벽부터 낮 사이에는 경상권 해안·제주도 산지·강원 영동에 시간당 30∼60㎜의 많은 비와 함께 최대순간풍속 초속 25∼35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난마돌은 17일 오후 3시 현재 중심기압 920헥토파스칼(hPa) 최대풍속 초속 53m의 '매우강한' 상태로 일본 오키나와 동쪽 450km 인근 해상에서 북북서진하고 있다.

난마돌은 18일 오전 3시경에는  중심기압 915헥토파스칼, 최대풍속 초속 55m의 '초강력'급으로 힘을 키우웠다가 한반도와 최근접하는 19일 오전 3시경에는 중심기압 940헥토파스칼 최대풍속 47m의 '매우강한' 강도가 되겠다.

기상청이 17일 오후4시 예보한 제14호 태풍 난마돌 예상 이동 경로./이미지=기상청
기상청이 17일 오후4시 예보한 제14호 태풍 난마돌 예상 이동 경로./이미지=기상청

 

이상민 중대본부장(행안부장관)은 17일 오후 중대본 1단계를 가동하면서 태풍 힌남노 피해 지역은 태풍 난마돌 영향 전까지 신속히 응급복구를 마무리하라고 지시했다.

비탈면 방수포 설치 등 피해 재발 방지를 위한 조치를 하고, 반지하, 급경사지, 강변, 해안도로, 지하차도, 산사태 우려지역에 대한 통제와 주민 대피도 신속하게 이뤄지게 하라고 당부했다.

일본은 태풍 난마돌이 열도를 관통할 것이 예보되면서 전례없는 피해 가능성에 전국적으로 비상이 걸렸다.

일본 기상청은 "과거에 경험하지 못한 위험한 태풍"이라며 규슈 지역에 태풍 특별경보가 발령될 가능성이 있다고 이날 밝혔다.

강한 바람과 높은 파도, 집중 호우를 동반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태풍은 규슈에 상륙한 이후 동북 방향으로 진로를 변경해 일본 열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보됐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태풍 피해에 대비해 총리관저 위기관리센터에 '관저연락실'을 설치했다.

국토교통성은 홍수 피해를 막기 위해 12개 광역지방자치단체의 댐 61곳을 방류했다.

규슈 남북 가고시마현과 미야자키현도 태풍 대책본부를 설치했다.

규슈 신칸센은 구마모토∼가고시마 구간은 18일 첫 열차부터, 하카타∼구마모토 구간은 같은 날 정오부터 운행을 중단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