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상금 3억1천만원

사진=넥슨
사진=넥슨

[포쓰저널=김지훈 기자] 넥슨은 온라인 축구게임 ‘EA SPORTS™ FIFA Online 4(피파 온라인 4)’의 국내 최상위 정규 리그 ‘2022 eK 리그 챔피언십 시즌 2’를 23일 개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시즌은 운영비와 넥슨 캐시를 포함해 총상금 3억1000만원 규모로 진행된다. ‘광동 프릭스’, ‘대전 하나 시티즌’, ‘리브 샌드박스’, ‘성남FC’, ‘수원삼성블루윙즈’ 등 12개 팀이 출전한다.

행사는 경기도 광명시 샌드박스 스튜디오에서 무관중으로 열리며, 결승전은 유관중으로 팀전과 개인전이 혼합된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각 팀별로 드래프트를 통해 국가 단일팀 또는 클럽 단일팀이 출전팀으로 선정됐다.

10월 2일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일요일 오후 6시 1라운드 그룹 스테이지(팀)를 치른다. 3개 팀씩 4개조 풀 리그를 진행하며 각 조 1위 팀은 3명, 2위 팀은 2명, 3위 팀은 1명씩 총 24명이 2라운드 그룹 스테이지(개인)에 진출한다.

2라운드는 10월 7일부터 11월 5일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일요일 오후 7시에 실시된다. 3명씩 8개조로 풀 리그를 진행하고 각 조 1위에 오른 8명의 선수들이 3라운드 개인전 토너먼트에 진출한다. 3라운드는 11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에 걸쳐 매일 오후 7시 진행된다. 결승전은 11월 20일 오후 1시에 열린다.

넥슨은 2022 eK 리그 챔피언십 시즌 2의 모든 경기를 피파 온라인 4 e스포츠 공식 유튜브 채널과 아프리카 TV에서 생중계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