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일 뉴욕 원 타임스 스퀘어 초대형 옥외광고 진행

1일 미국 뉴욕 원 타임스 스퀘어에 넥슨 블루아카이브 옥외광고가 개시됐다./사진=넥슨
1일 미국 뉴욕 원 타임스 스퀘어에 넥슨 블루아카이브 옥외광고가 개시됐다./사진=넥슨

[포쓰저널=문기수 기자] 넥슨은 자회사 넥슨게임즈에서 개발한 서브컬처 게임 ‘블루 아카이브’의 옥외광고를 한국 게임 최초로 미국 뉴욕 원 타임스 스퀘어에 1일(현지시각) 개시했다고 7일 밝혔다.

광고는 앞서 ‘블루 아카이브’ 서비스 1주년 기념 특별 방송에서 깜짝 예고돼 이용자들에게 호응을 받았다.

광고에서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아로나’ 캐릭터가 등장해 ‘블루 아카이브’ 서비스 1주년을 앞두고 이용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블루 아카이브’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는 넥슨 나동진 실장은 “’블루 아카이브’ 출시 이후 한국은 물론 세계 각지의 이용자분들께서 많은 사랑을 보내주셨다”며 “이에 보답하고자 글로벌 시장에서도 주목도가 높은 뉴욕 원 타임스 스퀘어에 옥외광고를 진행했고, 이용자분들께도 많은 호응을 얻고 있어 감회가 남다르다”고 전했다.

한편, ‘블루 아카이브’는 구글플레이 ‘2022 올해를 빛낸 인기 앱·게임 부문 후보작으로 선정됐다. 최종 수상작은 이용자들의 투표 결과에 따라 결정된다. 투표는 14일까지 구글플레이 ‘올해를 빛낸 인기 앱·게임’ 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저작권자 © 포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